실시간뉴스
젊은 창작자들 모임 ‘극단 위대한 모험’ 첫 번째 정기공연 개최
젊은 창작자들 모임 ‘극단 위대한 모험’ 첫 번째 정기공연 개최
  • 이지연 기자
  • 승인 2015.12.22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실업 및 고용불안 등에 움츠린 청년층에게 깊은 공감 이끌어내

[한강타임즈 이지연 기자] 젊은 창작자들이 주체가 돼 결성한 ‘극단 위대한 모험’의 첫 번째 정기공연인  ‘위대한 생활의 모험’(마에다 시로(前田司郎) 작/김현회 연출)이 2016년 1월 14일부터 31일까지 대학로 키작은 소나무 극장 무대에 오른다.

일본의 작가 ‘마에다 시로’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고 있는 이번 작품은 헤어진 옛 연인의 집에 들어가 인생에 대한 계획도, 하는 일도 없이 하루하루를 그저 살아내고 있는 주인공 ‘남자’의 삶을 그대로 응시하는 작품이다.

도피도 삶의 중요한 방식이라고 생각하는 작가의 성향처럼, 이 작품은 삶을 대하는 인물들의 태도를 이분법적으로 평가하려 하지 않고, 그저 그들의 심리를 관망하며 차분하지만 재치 있게 극을 이끌어 나간다.

2008년 일본에서 초연돼 젊은이들에게 큰 반향을 일으켰던 작품은 8년여가 흐른 현재, 번역극임에도 불구하고 한국의 젊은 층의 깊은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청년실업, 고용불안 등 일본이 겪었던 사회 문제들을 현재의 우리도 똑같이 겪고 있기 때문이다. 작품은 두려움과 불안감 속에 살고 있는 청춘들에게 지금 우리 현실에 만연해 있는 편협한 잣대를 들이대지 않고, 존재 하고 있다는 것, 그 자체만으로 가지고 있는 위대함에 대해 이야기하며 조용한 위로를 건넨다.  

본 공연은 2014년 12월 워크숍 공연으로 첫 선을 보인 이후, 원작자인 ‘마에다 시로’가 대표로 속해있는 '극단 고탄다단(五反田団)'의 초청으로 2015년 4월, 도쿄 고탄다 아틀리에 헬리콥터 극장에서 2일간 공연된 바 있다.

한국 관객들뿐만 아니라 일본 관객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이끌어내는 '극단 세이넨단'의 대표이자, 작∙연출가인 ‘히라타 오리자’의 진행으로 연출을 맡은 김현회를 비롯해 원작자 ‘마에다 시로’와 함께 관객과의 대화를 진행해 작품의 이해를 돕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이러한 성공적인 성과에 힘입어 2015서울문화재단 예술창작 지원사업 선정작으로 채택돼 정식으로 관객들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한편, ‘극단 위대한 모험’은 번역극, 창작극 등에 국한하지 않고 관객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작품을 만들고자 하며, 기존의 연극 제작환경에서 조금은 탈피해 새로운 제작환경을 만들고자 꾸준한 창작활동을 해나갈 계획이다.

이번 작품은 배우이자 연출가인 김현회가 작품을 지휘하며, 배우 김두봉, 남승혜, 전운종, 이은, 허진이 출연한다.

인터파크, 대학로티켓닷컴 등 예매사이트를 통해 예매 가능하며, 관람료는 3만원이다. (문의 : 010-2063-4417)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