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서구, 어린이놀이시설 509개소 안전실태 일제점검
강서구, 어린이놀이시설 509개소 안전실태 일제점검
  • 조영남 기자
  • 승인 2016.02.19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리부서별 전수점검 및 중점관리대상 민관합동점검 병행

[한강타임즈 조영남 기자]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이달부터 관내 어린이놀이시설 509개소에 대해 안전관리실태 일제점검에 돌입한다고 19일 밝혔다.

매서웠던 추위가 한걸음 물러가고 바깥 활동하기 좋은 날씨가 기대되는 가운데 아이들의 놀이공간에서 예견되는 사고요인을 미리 제거해 어린이 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다.

특히 아이들은 사고 대처능력이 부족하고 작은 위해요소에도 커다란 돌발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는 판단 하에 이번 점검을 계획했다.

점검은 2월 15일부터 26일까지 12일간 관리부서별 전수점검으로 시작한다.  점검대상은 주택단지 내 어린이놀이시설 344개소, 도시공원 120개소, 어린이집 23개소 등 총 509개소다.

주요점검 사항은 ▲놀이터 바닥재 손상 ▲장애물 적재 ▲화장실․식수대 등 구조물의 파손 및 청결상태 ▲위험물질 존재 여부 등 공통 점검사항과 미끄럼틀, 시소, 그네 등 놀이기구별 점검사항이 있다.

전수점검 결과를 토대로 정기시설검사 미이행시설, 안전사고 이력 있는 시설 등 중점점검이 요구되는 시설에 대해서는 부서 담당자와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합동점검단이 3월부터 2단계 점검에 들어간다.

2단계 중점점검 사항은 ▲안전관리 교육이수 ▲책임보험 가입 여부 ▲안전점검 및 기록보관 ▲정기시설검사 미이행시설의 이용금지 조치상태(이용금지 안내표지판 설치, 놀이기구 개구부 진입통제, 놀이기구 결박) 등이다.

구는 점검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보완하고, 수리 및 교체를 요하는 사항은 시정명령 후 사후점검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또한 건물 노후화, 균열 등 중대한 결함이 확인되는 위험시설에 대해서는 전문기관에 정밀안전진단을 실시하고 개선조치 결과를 확인․점검할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본격적으로 야외활동이 급증하는 시기가 오기 전에 사전에 위험요인을 찾아내 철저히 대비할 방침”이라며 “모든 어린이가 안심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는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청 자치안전과(2600-6997)로 문의하면 된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