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지방선거-차기 부산시장 여론조사] 오거돈 1위·서병수 2위...조국 靑수석 3위, 안철수 대표 4위
[지방선거-차기 부산시장 여론조사] 오거돈 1위·서병수 2위...조국 靑수석 3위, 안철수 대표 4위
  • 안복근 기자
  • 승인 2017.10.29 2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8개월여 앞으로 다가온 지방선거에서 차기 부산시장으로 적합한 인물에 노무현 정부 당시 오거돈 전 해양수산부 장관이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서병수 현 부산시장으로 나타났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부산광역시에 거주하는 민 19세 이상 성인남녀 1076명을 대상으로 27~28일 조사해 29일 발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오 전 장관은 22.1%로 1위를 차지했다.

 2위인 서 부산시장은 10.6%로 1위인 오 전 장관과 오차범위 밖으로 차이났다.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은 8.7%로 3위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7.6%로 4위를 차지했다.

 최근 출마의지를 밝힌 것으로 알려진 이호철 전 청와대 민정수석은 6.6%로 5위를, 김세연 바른정당 의원은 6.5%로 6위를 차지했다. 그 외 김영춘 해수부 장관(5.6%)과 박민식 전 자유한국당 의원(2.6%)이 뒤를 이었다.

 

(사진 = 시민연합캠프 제공)

한편 이번 여론조사는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0%p수준이며, 응답률은 12.8%(유선전화면접 8.8%, 무선전화면접 15.2%)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