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집중호우’ 평택 청북 공장 토사 매몰... 근로자 3명 사망
‘집중호우’ 평택 청북 공장 토사 매몰... 근로자 3명 사망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8.03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오전 10시 49분께 매몰 사고가 발생한 경기도 평택시 청북읍의 한 공장에서 구조대가 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다.(사진=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3일 오전 10시 49분께 매몰 사고가 발생한 경기도 평택시 청북읍의 한 공장에서 구조대가 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다.(사진=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경기도 평택시 청북읍의 한 반도체 장비 부품제조 공장이 집중호우로 인근 절개지가 무너지면서 매몰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공장에서 근무하고 있던 30대 근로자 3명이 숨졌으며 50대 1명은 중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토사물이 공장을 덮친 것은 3일 오전 10시 49분께로 당시 공장에는 8명의 근로자가 일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사건발생 1시간여 만인 이날 낮 12시20분께 토사에 갇혀 있는 근로자 4명을 구조했다.

그러나 3명은 토사에 매몰돼 숨졌으며 나머지 1명은 중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 중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