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도봉구 이마트 창동점 직원 확진... “지하1층 와인매장 방문자 검사요청”
도봉구 이마트 창동점 직원 확진... “지하1층 와인매장 방문자 검사요청”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8.28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봉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의 모습 (사진=뉴시스)
도봉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의 모습 (사진=뉴시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도봉구 이마트 창동점 직원의 코로나19 확진 판정으로 영업장이 폐쇄 조치된 것을 전해졌다.

방역당국은 “지난 21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1시30분 이마트 지하 1층 와인매장 방문자는 보건소 전담전화 후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28일 오후 도봉구는 재난안전문자를 통해 이마트 창동점 직원 확진 사실을 통보하고 이같이 요청했다.

현재 영업장을 폐쇄하고 방역소독을 완료한 상태로 확진자의 이동동선 등은 확인되는 대로 즉시 공개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타구 거주자인 이마트 창동점 직원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며 “역학조사결과 이동동선과 조치사항 등을 홈페이지를 통해 즉시 공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