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고양 일산동구 병원직원 확진... 또 병원 '집단감염' 번지나?
고양 일산동구 병원직원 확진... 또 병원 '집단감염' 번지나?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10.21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낮 12시 기준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해 동일집단 격리(코호트) 중인 경기 광주 SRC재활병원에서 26명, 부산 해뜨락요양병원에서 7명이 추가 확진되는 등 여진이 계속되고 있다. (그래픽=뉴시스)
21일 낮 12시 기준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해 동일집단 격리(코호트) 중인 경기 광주 SRC재활병원에서 26명, 부산 해뜨락요양병원에서 7명이 추가 확진되는 등 여진이 계속되고 있다. (그래픽=뉴시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의 한 병원에 근무하는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방역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현재는 해당 확진 직원과 접촉자로 분류된 40여명에 대한 검사가 진행 중으로 이번에 또 병원 집단감염으로 이어지는 것은 아닌지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다.

고양시는 21일 일산서구에 거주하는 A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A씨는 일산동구 B병원에 근무하는 직원으로 지난 16일부터 발열과 기침, 오한 증상이 나타나 20일 검사를 받고 이날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B병원 7층에서 근무해 왔으며 근무 직원 40여명이 접촉자로 분류돼 모든 진료를 중단하고 자가격리 상태에서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보건당국은 A씨의 자택과 병원 등에 대한 방역을 마치고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으며 추가 감염자는 없는지 A씨의 주변을 예의 주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