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치타, 남연우와 결별...3년 열애 마침표
치타, 남연우와 결별...3년 열애 마침표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1.01.22 0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MBC
사진출처=MBC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래퍼 치타와 감독 겸 배우 남연우가 3년 간의 열애 끝에 결별했다.

21일 치타 측은 "치타와 남연우가 최근에 결별했다"며 "두 사람이 바쁜 일정 탓에 소원해져 연인관계를 정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앞서 치타와 남연우는 2018년부터 공개 교제를 해왔다. 치타는 지난해 남연우가 연출한 영화 '초미의 관심사'에 참여하면서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두 사람은 MBC TV 예능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거다'에 동반 출연하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치타는 래퍼로 활동하며 '언프리티 랩스타', '힙합의 민족', '굿걸' 등 TV 프로그램에서도 활약해왔다. 현재 새 앨범을 작업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