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뽕숭아학당' 임영웅, 부부간 에티켓 솔직 고백...아찔한 파격 19금 토크
'뽕숭아학당' 임영웅, 부부간 에티켓 솔직 고백...아찔한 파격 19금 토크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1.04.14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TV CHOSUN ‘뽕숭아학당: 인생학교’
사진출처=TV CHOSUN ‘뽕숭아학당: 인생학교’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뽕숭아학당’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김희재-황윤성이 TV CHOSUN 화제의 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2’로 돌아올 주연 배우 전노민-박주미-성훈-이가령-김응수-전수경과 초특급 컬래버레이션 제2탄을 펼친다.

14일(오늘) 방송되는 TV CHOSUN ‘뽕숭아학당: 인생학교’ 46회에서는 트롯맨들이 지난 1월 ‘뽕학당’을 찾아왔던 ‘결혼작사 이혼작곡’ 시즌1 친구들과 뜨겁게 재회,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몸싸움과 두뇌싸움을 벌인다. 여기에 신입생 김응수, 전수경이 합세, 레전드 웃음을 선사했던 콜라보 1탄보다 두 배로 강력해진 웃음 폭탄을 터트린다.

무엇보다 트롯맨들과 드라마반 친구들이 뭉친 두 번째 콜라보인 만큼, 드라마반 친구들의 고민을 두고 벌이는 끝장 토론 ‘고민뽕담소’부터 촉각을 곤두세우는 추리극 ‘가족을 지켜라’, 숨 막히는 세기의 힘 대결 ‘고싸움’까지, 다채로운 코너들이 진행돼 현장 곳곳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먼저 트롯맨들과 드라마반 친구들은 ‘뽕숭아학당’표 리얼 고민 상담소인 ‘고민뽕담소’를 오픈, ‘결혼작사 이혼작곡’ 속 에피소드를 주제로 ‘사랑과 전쟁’보다 더 아찔한 파격 19금 토크를 펼쳤다. 특히 임영웅이 본인이 생각하는 부부간의 에티켓을 솔직 담백하게 풀어 놓은데 이어, 트롯맨 중 한 명은 명쾌한 솔루션을 건네 배우들의 적극적인 지지를 받으며 ‘뽕담소 솔로몬 眞’에 등극했다.

더불어 트롯맨들이 이성하게 반하는 심쿵 포인트와 이상형을 깜짝 공개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반면 김응수는 분노 캐릭터 ‘앵그리 응수’로 변신, 영탁은 명함도 못 내밀 다급함과 이찬원보다 10단계 업그레이드된 분노로 모두를 폭소케 했다. 또한 전수경은 ‘낭만에 대하여’로 귀호강 특별 무대를 선사, 현장의 열기를 끌어올렸다.

이어 트롯맨들과 드라마반 친구들이 가족의 평화를 위협하는 세기의 바람둥이를 찾는 ‘가족을 지켜라’ 추리 게임에 나선 가운데, 임영웅은 3연속으로 오답을 외치는 김응수에게 의심의 눈초리를 발사했다. 그러나 이내 임영웅이 “영웅이 이상해”라는 불신의 말을 듣게 되면서, ‘웅 레이더’를 활발히 가동했던 임영웅이 되려 바람둥이로 몰린 채 “저 원래 그런 애예요!”라고 해명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뿐만 아니라 김희재는 이가령의 연이은 오답에 “이 누나 진짜 못해!”라며 급발진, 급기야 게임 중단 사태까지 발발되면서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그런 가운데 수상한 움직임으로 스파이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는 바람둥이를 잡기 위해 초대형 삼각 세트가 등장,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더욱이 ‘철웅성’ 임영웅 VS ‘노장’ 응수장군 VS ‘질주남’ 전노민이 이룬 고도의 눈치 대결부터 임영웅과 성훈의 숨 막히는 고싸움 대결까지 손에 땀을 쥐는 두뇌-몸싸움이 이어졌다. 그리고 마침내 ‘뽕학당’ 개교 이래 최고의 반전을 일으킨, 상상도 못한 바람둥이의 정체가 밝혀지면서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 과연 ‘명예능’을 탄생시킨 바람둥이는 누구일지 궁금증을 끌어올리고 있다.

제작진 측은 “‘결혼작사 이혼작곡2’ 주연 배우들이 더 큰 예능감을 장착하고 ‘트롯맨’들과 반가운 재회를 이뤘다”라며 “믿고 보는 환상의 콜라보를 큰 웃음을 만끽하실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