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전남 흑산도 해역 지진... 기상청 “피해는 없을 것”
전남 흑산도 해역 지진... 기상청 “피해는 없을 것”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4.19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오후 전라남도 신안군 흑산도 북서쪽 해역에서 규모 3.7 지진이 발생했다. (그래픽=기상청)
19일 오후 전라남도 신안군 흑산도 북서쪽 해역에서 규모 3.7 지진이 발생했다. (그래픽=기상청)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19일 오후 전라남도 신안군 흑산도 북서쪽 해역에서 규모 3.7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정부가 “피해는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20분27초께 전남 신안군 흑산도 북서쪽 54㎞ 해역에서 규모 3.7의 지진이 일어났다.

진앙은 북위 35.07도, 동경 125.08도다. 지진의 발생 깊이는 15㎞다.

기상청 관계자는 “지진의 세기는 전남에서 최대 2로 기록됐으며 이 밖의 지역은 모두 1로 기록됐다”며 “진도 2의 경우는 조용한 상태나 건물 위층에 있는 소수의 사람만 느끼는 수준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진도 1은 대부분의 사람이 느낄 수 없지만 지진계에는 기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