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광진구, ‘080 간편 콜 체크인 서비스’ 통신비 지원
광진구, ‘080 간편 콜 체크인 서비스’ 통신비 지원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4.30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진구청 직원이 다중이용시설 사업주에서 간편 콜서비스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모습
광진구청 직원이 다중이용시설 사업주에서 간편 콜서비스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모습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광진구(구청장 김선갑)가 최근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서울시 최초로 ‘080 간편전화 체크인 서비스’ 통신비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080 간편전화 체크인 서비스’는 본인의 핸드폰을 사용해 각 업소마다 부여된 번호로 전화하면 자동으로 전화번호와 출입시간이 기록되는 방식이다.

대상은 관내 출입명부 의무화 업소 9200여 개소다.

구에 따르면 그동안 출입자 방문 관리로 사용했던 QR코드 입력방식은 IT기기에 익숙하지 않은 어르신들에게 불편함이 컸다.

또한 수기명부는 허위정보 기록, 개인정보 유출 등 문제점이 있었다.

이에 구는 ‘080 간편전화 체크인 서비스’ 도입을 위해 통신비를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앞서 구는 지난 4월부터 목욕장 업소를 대상으로 시범 운영에 들어갔으며 시스템 구축 후 5월부터는 대상을 확대해 10월까지 6개월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구는 추후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연장 지원을 검토할 계획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최근 광진구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살펴보면 가족 간 감염이 40%에 육박하고, 집단감염, 사적모임이 그 뒤를 잇는다”며 “출입자 기록은 집단감염 발생 시, 신속 대응으로 지역 및 가족 간 N차 감염을 예방할 수 있는 중요한 역할을 하기에 우리구 자영업자 분들이 쉽게 출입명부를 관리할 수 있도록 간편 콜 서비스 통신비를 지원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