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WHO "코로나19 변이 10종 주시…관련 정보 매일 보고"
WHO "코로나19 변이 10종 주시…관련 정보 매일 보고"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1.05.04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세계보건기구(WHO)가 주시하는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는 모두 10종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3일(현지시간) 미국 CNBC방송 보도에 따르면 마리아 판케르크호버 WHO 코로나19 기술팀장은 "(보고된) 변이 바이러스 가운데 7종은 '관심'(VOI) 단계이고 3종은 '우려'(VOC) 단계다"라며 "이들 10종을 감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염병 분류 단계는 바이러스의 변이가 발견된 직후에는 'VOI' 단계, 변이 바이러스의 전파나 치명률이 심각해지고 현행 치료법이나 백신에 대한 저항력이 커져 초기 조사가 진행중일 때 'VOC' 단계로 격상된다.

판케르크호버 기술팀장은 "남아공발 변이가 다시 변이해 인도에서 발견된 3중 변이바이러스와 미국에서 처음 보고된 2개 종"이며 "영국·나이지리아, 브라질, 일본·필리핀, 프랑스에서 발견된 변이 바이러스가 VOI 단계로 분류됐다"고 전했다.

이어 "전세계에서 많은 코로나19 변이바이러스가 발견됐고 이를 모두 적절히 평가해야 한다"라며 "관련 정보가 매일같이 정신없이 빠르게 보고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WHO가 VOC로 분류한 변이 바이러스는 영국발(B.1.1.7), 남아공발(B.1.351), 브라질발(P.1) 등 3개 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