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노원구, 8일 ‘경춘선숲길 갤러리’ 개관... “민간 예술인 전시 기회 제공”
노원구, 8일 ‘경춘선숲길 갤러리’ 개관... “민간 예술인 전시 기회 제공”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5.06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춘선숲길 갤러리 외관
경춘선숲길 갤러리 외관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오는 8일 공릉동 화랑대 철도공원 내 ‘경춘선숲길 갤러리’를 개관한다고 6일 밝혔다.

‘경춘선숲길 갤러리’는 공릉동 29-4 화랑대 철도공원 내 전시된 미카 증기기관차와 목예원 사이에 위치한다. 자재 창고로 활용하던 컨테이너 4량을 개조해 소규모 갤러리로 재단장했다. 연면적 144㎡ 규모로 전시실, 체험공간, 야외 휴게마당, 수장고 등을 갖췄다.

갤러리에서는 상설과 기획전시는 물론 일반 대관을 통해 민간 예술인에게도 전시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주민 대상 문화예술 체험 프로그램과 공연 등의 다채로운 행사도 선보여 화랑대 철도공원을 새로운 문화예술 활동의 허브로 만들어 나가겠다는 구상이다.

개관을 알리는 기념전도 열린다. 5월 8일부터 22일까지 15일간 개최되는 기념전은 노원미술협회 작가의 수준 높은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기념전에는 회화 뿐 아니라 도예, 조각 등 시각예술작품 20~30여점이 전시돼 주민들에게 다양한 문화 체험의 기회를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에 개관하는 경춘선숲길 갤러리는 매주 월요일을 제외하고 연중 운영한다.

운영시간은 화요일부터 금요일은 오후 2시부터 오후 8시, 토요일과 일요일은 오후 12시부터 오후 8시까지다. 관람료는 무료다.

대관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노원문화재단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경춘선숲길 갤러리로 전화 문의하면 된다.

오승록 구청장은 “화랑대역사와 경춘선숲길은 추억과 낭만이 담겨있는 역사문화공간”이라며 “경춘선숲길 갤러리 개관으로 문화예술의 색을 입혀 더욱 새로워지는 문화 공간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