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국민의힘, 전당대회 6월 중순 잠정 결정... ‘준비위원회’ 구성
국민의힘, 전당대회 6월 중순 잠정 결정... ‘준비위원회’ 구성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5.06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기현 국민의힘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김기현 국민의힘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국민의힘이 당대표 등을 선출하기 위한 전당대회를 오는 6월 중순 치르기로 잠정 결정했다.

6일 국민의힘은 당 비상대책위원회에서 전당대회 준비위원회 구성하고 위원장 1인, 위원 8인을 선임했다.

전당대회 준비위원회 위원장에는 정양석 사무총장이 선출됐다.

위원으로는 이철규ㆍ추경호ㆍ박성민ㆍ유상범ㆍ전주혜 의원과 함경우 조직무총장, 김수민 홍보본부장, 박용찬 영등포을 당협위원장이 각각 이름을 올렸다.

당 관계자는 “전당대회와 관련해선 조속히 준비해서 진행하는 것으로 정리했다”며 “이르면 6월 둘째주 정도를 목표로 진행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