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문 대통령, 10일 4주년 특별연설... ‘향후 1년 국정운영 발표’
문 대통령, 10일 4주년 특별연설... ‘향후 1년 국정운영 발표’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5.07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0일 취임 4주년 특별연설에 나서 향후 남은 1년간 국정운영의 계획을 밝힐 예정이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0일 취임 4주년 특별연설에 나서 향후 남은 1년간 국정운영의 계획을 밝힐 예정이다. (사진=뉴시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0일 취임 4주년 기념 대국민 특별연설에 나선다.

이날 특별연설에서 문 대통령은 향후 1년의 국정운영 계획을 밝힐 예정이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7일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은 10일 오전 11시 춘추관에서 취임 4주년 특별연설을 한다”고 전했다.

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특별연설에서 지난 4년을 돌아보고 남은 1년의 국정운영 계획을 밝힐 예정”이라며 “출입기자들의 질문에도 직접 답변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이 취임일을 기념해 대국민 특별연설에 나선 것은 지난해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취임 1주년에는 SNS 메시지를 통해 소회를 전했고, 2주년에는 별도 메시지를 내지 않았다.

지난해 3주년 기념 첫 특별연설 당시에는 질병관리본부의 청 승격 구상을 발표했고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새 화두를 던진 바 있다.

이번 3주년 기념 특별연설에서는 코로나19 백신 수급 문제와 한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한미관계와 남북 관계 등에 대한 구상을 전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특별연설 이후 기자들의 질문에서는 김오수 검찰총장과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논란 등 당면한 현실문제와 관련한 질문과 답변이 오갈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