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하나銀, 국내 체류 미얀마 근로자 지원 나서..해외송금수수료 면제
하나銀, 국내 체류 미얀마 근로자 지원 나서..해외송금수수료 면제
  • 김광호 기자
  • 승인 2021.05.13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하나은행은 국내에 체류 중인 미얀마 근로자들이 본국의 가족들에게 급여 송금 시 해외송금수수료를 100% 면제 키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하나은행에 따르면 이번 미얀마 해외송금수수료 면제는 최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얀마 현지 상황을 감안해 국내 체류 미얀마 근로자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해외송금수수료 면제 기간은 오는 7월 31일까지로 해당기간 동안 영업점 창구, 인터넷뱅킹, 스마트폰 뱅킹, ATM, ARS 등 하나은행의 대면, 비대면 모든 채널에 적용된다. 전신료를 포함한 해외송금 시 국내에서 발생하는 모든 수수료가 100% 면제된다.

하나은행 관계자는“한국에 체류 중인 미얀마 근로자들이 하루빨리 본국의 가족 걱정 없이 마음 놓고 근무할 수 있게 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2021년 3월말 기준 국내에 체류 중인 미얀마 국적 외국인은 약 2만5,000명에 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