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중증장애인 생산품 우선 구매’... 이관수 강남구의원 발의 조례 가결
‘중증장애인 생산품 우선 구매’... 이관수 강남구의원 발의 조례 가결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7.23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관수 의원이 중증장애인생산품 등 우선구매 촉진 조례안을 대표발의 하고 있다.
이관수 의원이 중증장애인생산품 등 우선구매 촉진 조례안을 대표발의 하고 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앞으로 강남구에서는 고용이 어려운 중증장애인들의 직업재활과 경제적 자립 도모를 위해 이들이 생산한 제품을 우선 구매할 수 있는 시스템이 마련된다.

강남구의회는 지난 22일 제296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에서 이관수 의원이 대표발의 한 ‘강남구 중증장애인생산품 등 우선구매 촉진 조례안’을 가결했다고 밝혔다.

이 조례는 고용이 어려운 중증장애인의 직업재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제도적인 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제안됐다.

조례안에는 중증장애인 생산품 우선구매를 위해 ▲우선구매 대상기관 ▲중증장애인 생산품 우선구매 이행 계획 수립 ▲우선구매 촉진 ▲구매 협조요청 등에 관한 내용을 담고 있다.

이관수 의원은 “중증장애인의 직업 재활을 돕고 지역경제의 주체로 자립할 수 있도록 제도적 근거를 마련하고자 조례안을 발의하게 됐다”며 “중증장애인생산품 촉진 활성화를 통해 장애인 생산시설의 안정적인 운영을 가능하게 하고, 장애인일자리 창출 및 장애인근로자 소득향상에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