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도쿄올림픽] ‘뉴 마린보이’ 황선우, 男 수영 자유형 200m 결승 진출
[도쿄올림픽] ‘뉴 마린보이’ 황선우, 男 수영 자유형 200m 결승 진출
  • 강우혁 기자
  • 승인 2021.07.26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뉴시스
사진 = 뉴시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대한민국의 새로운 ‘마린보이’ 황선우(18)가 또 해냈다.

황선우는 26일 오전 도쿄 수영경기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 자유형 200미터 준결승 2조 경기에서 1분45초53을 기록해 6위로 결승에 진출했다.

앞서 전날 열린 예선에서 1분44초62로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박태환이 세웠던 기록(1분44초80)을 0.18초 앞당기며 11년 만에 한국 신기록을 갈아치웠던 황선우는 박태환 이후 9년 만에 올림픽 결선 진출 무대를 밟게 됐다.

한편, 남자 자유형 200미터 결승은 27일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