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이준석, 안철수에 최후통첩 "국민의당과의 합당 시한은 다음주까지"
이준석, 안철수에 최후통첩 "국민의당과의 합당 시한은 다음주까지"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1.07.31 2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31일 국민의당과의 합당 시한을 두고 "안철수 대표가 만남을 제안한다면 언제든 버선발로 맞을 것이지만 (시한은) 다음 주로 못 박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제가 안 대표를 예우하는 것은 대선주자 안철수의 가치를 인정하기 때문"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이 대표는 "합당 협상을 오래 지속해왔고 길게 끌 이유가 없다"며 "국민의당이 시간이 부족하다고 한다면 그 시간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 입당 이후 변화된 상황에 적응할 시간뿐"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다음 주가 지나면 저는 휴가를 가고 이후에 안 대표를 봬도 (경선) 버스 출발 전까지 제대로 된 합당을 위한 충분한 시간을 갖기 어렵다"라고 설명했다.

이 대표는 "국민의당 인사들은 '이준석이 대표가 되면 합당은 없을 것'이라는 호쾌한 이야기로 전당대회에 개입했다"며 "그런 상도의를 벗어나는 개입에도 합당에 의지를 보이는 것은 대의를 위해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