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택배기사로 위장한 20대 강도 구속…"생활비 마련하려고"
택배기사로 위장한 20대 강도 구속…"생활비 마련하려고"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1.08.04 2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서초구 한 아파트에 택배기사로 위장해 가스총을 발사한 20대 강도가 구속됐다.

4일 서울중앙지법 이세창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강도상해 등 혐의를 받는 A(23)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연 뒤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일 서울 서초구의 한 아파트의 피해자 집에 택배기사로 위장해 인터폰을 눌렀고, 문이 열리자 피해자의 얼굴에 가스총을 발사했다.

이후 집으로 들어가 도망가는 피해자를 전기충격기로 위협했으나, 피해자가 저항하자 달아난 뒤 아파트 상가 화장실에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생활비 마련을 위해 범행 도구를 준비했고, 사흘 전부터 범행 장소 주변을 지켜보며 계획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