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홍준표 "어렵게 살았어도 이재명처럼 부자 증오한 적 없어"
홍준표 "어렵게 살았어도 이재명처럼 부자 증오한 적 없어"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1.09.25 2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은 25일 "저는 어렵게 살았어도 이재명 후보처럼 부자들을 증오해 본 일이 없다"고 말했다.

홍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부자에게 자유를, 서민에게 기회를 주는 것이 홍준표 정신을 관통하는 구호"라며 이같이 밝혔다.

홍 후보는 "열심히 노력해서 남부럽지 않게 살아 보고 싶었지만 어릴적 부닥친 가난은 아무리 노력해도 가난의 굴레에서 벗어 날수가 없었다"며 "한번 굴러떨어진 나락에서 헤어날 수가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그래서 서민에게 끝없이 일어 설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주는 나라를 만들어 보고 싶었다"며 "부자가 눈치 안보고 자유롭게 소비활동을 하고, 세금만 제대로 낸다면 부자답게 살수 있는 나라가 되고 서민들이 국가의 도움을 받아 새롭게 일어 설수 있는 기회를 끝없이 가질수 있는 나라를 만들고 싶다"고 강조했다. 

홍 후보는 "다함께 잘 사는 선진국 대한민국, 그것이 홍준표가 꿈꾸는 대한민국"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