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외교부, 日 강진 관련 "한국인 피해 보고 없어"
외교부, 日 강진 관련 "한국인 피해 보고 없어"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1.10.08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일본 지바(千葉)현 북서부 지역에서 발생한 강진과 관련해 한국인의 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8일 외교부는 "주일본대사관과 주요코하마총영사관이 지진 발생 직후 교민사회에 지진 정보와 여진 등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고 말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일본 지역 공관이 현지 지진 상황을 지속 모니터링하는 한편 교민사회와 긴밀한 연락체계를 유지하며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 필요시 영사 조력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지진 발생한 지바(千葉)현 북서부 지역 인근 지역인 도쿄에는 9만2천명, 지바현 1만5천명, 사이타마현 1만5천명, 가나가와현 2만8천명 등 약 15만명의 교민이 체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기상청 발표에 따르면 전날 7일 오후 10시 41분께 지바현 북서부에서 규모 5.9의 지진이 발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