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동해 추암해변 해상서 실종된 30대 숨진 채 발견
동해 추암해변 해상서 실종된 30대 숨진 채 발견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1.10.12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동해해경 제공
사진출처=동해해경 제공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강원 동해시 추암해변 인근에서 해루질을 하던 30대 남성이 숨 진 채 발견됐다.

12일 동해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3분께 동해해양특수구조대 수중수색팀에 의해 전날 실종된 A(30대)씨가 실종 위치 인근 GS동해전력소 저수조 내 수중에서 발견됐다.

A씨는 지난 11일 오전 9시께 강원 동해시 추암해변 출렁다리 인근 해상에서 해루질하러 물에 들어갔다가 실종됐다.

신고를 접수한 동해해경과 동해해양특수구조대 등을 비롯한 관계기관은 경비함정 6척, 구조정 7척, 항공기 2대 총 15대의 장비와 민간드론수색대 등 수색 인력 170여 명을 동원해 수색을 진행했다.

동해해경은 정확한 사고 경위 등에 대해 조사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