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고창 돈사 화재로 돼지 1천여마리 폐사…'2억3천만 피해'
고창 돈사 화재로 돼지 1천여마리 폐사…'2억3천만 피해'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1.12.03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전북소방본부 제공
사진출처=전북소방본부 제공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전북 고창군 한 돼지 농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3일 고창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46분께 전북 고창군 흥덕면 한 돼지 농장에서 불이 나 1시간 40여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돈사 1개동이 무너지고, 돼지 1천100마리가 타 죽어 소방서 추산 2억3천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다.

농장 관계자는 "외출하고 돌아오던 중 농장 지붕에서 불길을 보여 곧바로 세차호스로 진화했다"고 전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콘센트에서 접촉 불량에 따른 화재로 추정하고, 농장주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