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서울·세종 정부청사 직원 코로나 확진...긴급 방역조치 시행
서울·세종 정부청사 직원 코로나 확진...긴급 방역조치 시행
  • 이규한 기자
  • 승인 2021.12.08 0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규한 기자] 서울과 세종청사에서 근무하던 행정안전부 직원 2명이 코로나19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7일 행정안전부 정부청사관리본부에 따르면 세종청사 행안부 공무직과 서울청사 행안부 용역직원 각 1명이 확진됐다.

이들은 지난 6일 의심증상을 나타나 검체검사를 받은 뒤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청사관리본부는 확진자 통보 즉시 해당 사무실 및 공용공간에 대해 긴급 소독을 실시했다. 

또한 확진자가 근무 중인 해당부서 직원 및 접촉자 등에 대하여는 검체 검사를 받도록 안내하고 자택 대기하도록 조치했다. 

방역당국은 역학조사 결과 및 접촉자 검체검사 결과에 따라 추가 조치 할 예정이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