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美외교위원장 "北 비핵화에 진전 보이지 않아…종전선언 의미 없어"
美외교위원장 "北 비핵화에 진전 보이지 않아…종전선언 의미 없어"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2.01.20 0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미 하원 외교위원장인 그레고리 믹스 의원은 "북한이 대화 의지가 없다면 의미없다"며 북한의 잇따른 미사일 시험을 비난했다.

19일(현지시간) 믹스 위원장은 성명에서 "북한의 탄도 미사일 발사를 규탄한다"며 "이번 4번째 미사일 발사는 국제법 위반일 뿐 아니라 지역 안보를 불안정하게 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믹스 위원장은 "북한의 탄도 미사일 발사를 규탄한다"며 "북한은 핵에 대한 야욕을 버리고 도발 행위를 즉각 중단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는 한반도 평화로 가는 길을 지연시키고 복잡하게 할 뿐"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바이든 행정부와 문재인 정부에 북한이 협상 테이블로 돌아오도록 관여 정책을 취할 것을 권고한다"고 말했다.

믹스 위원장은 "나는 포괄적 프로세스의 일환으로서 종전선언을 지지하지만, 북한이 대화에 관여할 의지가 없고 비핵화에 어떤 진전도 보이지 않고 있다"며 "미국의 동맹과 지역의 안보를 위협한다면 선언 그 자체는 의미가 없다"고 강조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