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현대차, 건국대학교와 반려견 헌혈 문화 조성 ‘맞손’
현대차, 건국대학교와 반려견 헌혈 문화 조성 ‘맞손’
  • 김광호 기자
  • 승인 2022.01.26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현대자동차는 건국대학교와 ‘반려견 헌혈 문화 조성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앞서 현대차는 반려견 전용 헌혈 차량 운영 캠페인 ‘아임도그너(I’M DOgNOR)’를 두 시즌에 걸쳐 진행하며 반려견 헌혈에 대한 대중 인식 개선 및 인프라 확대에 이바지한 바 있다. 

현대차와 건국대학교는 반려견 헌혈 문화 확산과 정착을 위한 아임도그너 캠페인의 방향성에 공감하며, 이를 더 중장기적인 관점에서 이어가고자 이번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현대차는 매년 2억원씩, 5년간 총 10억원의 후원금을 건국대학교에 지급한다. 건국대학교는 지원받은 후원금을 활용해 ‘케이유 아임도그너(KU I’m DOgNOR) 헌혈센터’의 설립 및 운영을 담당한다.

아시아 최초의 자발적 헌혈 기관인 케이유 아임도그너 헌혈센터는 올해 상반기 안에 설립을 완료하고, 반려동물 헌혈견을 확보해 전국적인 반려동물 혈액 보급 시스템 구축에 기여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열악한 환경에서 오로지 혈액 공급용으로만 길러지는 공혈견 이슈를 궁극적으로 해결하고자 이번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아임도그너 캠페인 및 케이유 아임도그너 헌혈센터에 대한 꾸준한 지원을 통해 국내 반려동물 문화를 한 단계 높이는 데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