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마포구, ‘긴급생활지원금’ 지급 시작... 1만1000세대 혜택
마포구, ‘긴급생활지원금’ 지급 시작... 1만1000세대 혜택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2.06.28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마포구(구청장 유동균)가 지난 27일부터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한 ‘긴급생활지원금’을 지급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지난 5월 29일을 기준으로 ▲기초생활수급자 ▲법정차상위계층 ▲아동양육비지원 한부모가족 등으로 약 1만1000여 세대가 대상이다.

지원 금액은 급여자격, 가구원수에 따라 차등 지급되며 생계수급자, 의료수급자는 1인 40만원(4인 100만원), 주거ㆍ교육ㆍ차상위ㆍ한부모 등은 1인 30만원(4인 75만원)이다.

총 47억원 규모의 국가 예산을 투입하는 이번 한시 긴급생활지원금은 충전식 선불카드로 지급되며, 별도의 신청 없이 7월 29일까지 신분증을 지참하고 주소지 동 주민센터를 방문하면 카드를 수령할 수 있다.

사용처는 유통(슈퍼마켓·편의점 등), 외식(음식점), 식료품(농수산물·정육점 등) 등이며, 유흥, 레저, 상품권 업종 등에는 사용을 제한한다. 카드 사용 기한은 올해 12월 31일까지다.

구 관계자는 “최근 국제 정세에 따른 원자재 가격 상승과 물가 상승으로 생필품이 소비 비중이 큰 저소득층 가구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카드 발급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