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직장인이 선택한 몸매 킹&퀸? ‘권상우’, ‘전지현’
직장인이 선택한 몸매 킹&퀸? ‘권상우’, ‘전지현’
  • 안병욱 기자
  • 승인 2013.07.22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안병욱 기자] 취업포털 잡코리아(www.jobkorea.co.kr )는 매년 여름 남녀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닮고 싶은 연예인 몸매 킹&퀸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다.

과연 2013년에는 어떤 연예인들이 몸매 킹&퀸에 올랐을까?

지난 7월 5일부터 14일까지 20~50대 이상 남녀 직장인을 대상으로 연예인들 중 누구의 몸매를 가장 닮고 싶은지 개방형으로 질문한 결과,몸매 킹에는 ‘권상우’가 퀸에는 ‘전지현’이 각각 선정됐다. 

먼저 남자 연예인들 중,직장인들이 생각하는 몸매 킹을 살펴보면 남녀 모두 권상우(남_20.6%,여_15.7%)를 선택한 응답자들이 가장 많았다.

차순위 부터는 성별에 따라 차이를 보였는데,남성들은 닮고 싶은 몸매 순으로 ▲이병헌(9.5%) ▲차승원(9.1%)▲소지섭(8.6%) ▲원빈(7.8%) 순으로 뽑았다.

반면 여성 직장인들은 권상우 다음으로 ▲소지섭(14.8%)▲차승원(8.0%) ▲원빈(6.2%) ▲공유(5.9%)순으로 몸매 킹이라고 선택했다.

▲ 사진제공 = 리복
여자 연예인들 중 선택된 몸매 퀸에는 ▲전지현이 각각 19.2%(남성) 16.1%(여성)의 표를 얻어 몸매 퀸에 올랐고,다음으로 남성들은 ▲이효리(10.8%) ▲유이(7.5%)▲김사랑(7.1%) ▲클라라(4.6%) 순으로 선택했다.

여성 직장인들은 여자 연예인들 중 닮고 싶은 몸매로 ▲김사랑(12.9%)▲이효리(8/.8%) ▲신민아(5.9%) ▲김혜수(4.4%)를 상위 2~5위에 올렸다.

한편, 2012년 실시했던 동일조사에서는 연예인 몸매 킹&퀸에 ‘소지섭’과 ‘이효리’가 선정된 바 있다.

이번 설문에서 남녀 직장인이 생각하는 적정 몸무게에 대해서도 조사했다.

개방형으로 질문했고,남성은 20~30대의 키 175cm를,여성은 20~30대의 키 160cm를 기준으로 제시했다.

그 결과, 남성들은 여성의 적정 몸무게로 △50.8kg을 제시했고 여성들은 이보다 1kg이상 낮은 △49.4kg이 적정하다고 답했다.

남성의 적정 몸무게로는 남성 직장인들은 △68.6kg를,여성들은 △69.2kg가 적당하다고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