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직장인들의 음주, 한 달에 2~3번..즐겨 마시는 술은 ‘맥주’
직장인들의 음주, 한 달에 2~3번..즐겨 마시는 술은 ‘맥주’
  • 안복근 기자
  • 승인 2015.08.03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직장인들은 한 달에 2~3번 음주를 하며 즐겨 마시는 술은 맥주인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www.jobkorea.co.kr)는 남녀 직장인 799명을 대상으로 ‘직장인의 음주문화’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 같이 조사됐다고 3일 밝혔다.

먼저 술을 마신다는 직장인은 응답자의 93.1%였다. 술을 ‘전혀 못 마신다’고 답한 직장인들의 58.2%는 회식 등 어쩔 수 없이 참석해야 하는 술자리에서 ‘건배만 하고 마시지 않는다’고 했다.

술을 마시는 직장인 744명에게는 술을 얼마나 자주 마시는지 물었다. ▲한 달에 2~3번(36.0%) ▲일주일에 1번(23.4%) ▲일주일에 2~3번(21.4%) 순으로 많이 마시는 것으로 조사됐다.

술을 마시는 이유는 ‘친구, 지인들과 친목도모를 위해서’가 응답률 70.6%로 가장 많았다. 이어 ▲회식, 영업 등 업무 때문에(37.1%) ▲기쁠 땐 기뻐서, 괴로울 땐 괴로워서(31.6%) ▲맛있는 음식에는 술을 곁들여야 해서(16.8%) 순이었다.

직장인들의 평균 주량은 몇 병일까? 평균 주량은 소주 1.3병으로, 주량이 소주 1병이라는 응답자가 43.3%, ▲소주 2병(21.0%) ▲소주 0.5병(14.5%) ▲소주 1.5병(8.1%)이라는 답변이 많았다.

▲ 치맥 즐기는 외국인 방문객

술버릇으로는 ‘잔다’는 응답자가 47.0%로 가장 많았으며, ▲말이 많아진다(28.2%) ▲조용히 집에 간다(17.9%) ▲토한다(17.5%) ▲했던 말을 계속 반복한다(12.8%) ▲술을 계속 마신다(10.3%) ▲음식을 엄청나게 많이 먹는다(9.1%) ▲필름이 끊긴다(8.1%) ▲기타(3.6%) 순으로 조사됐다. 기타 의견으로는 스킨십을 한다, 애교가 많아진다 등이 있었다.

직장인이 좋아하는 주류는 맥주(63.0%)였다. 그 뒤를 소주(53.95%)가 바짝 쫓았으며, ▲와인(15.7%) ▲막걸리, 동동주 등 탁주(10.5%) ▲보드카, 데킬라 등 리큐르(7.1%) ▲위스키(6.2%)가 뒤를 이었다.

회사에서 회식은 한 달에 1~2번 한다는 직장인이 45.3%로 가장 많았다. 이어 ▲분기에 1번(35.6%) ▲1년에 1~2번(15.2%) 순이었다.

한편, 술을 좋아한다고 답한 직장인 379명에게는 술을 좋아하는 이유를 물었다.

그 결과 ‘사람들과의 관계를 친밀하게 만들어줘서’라는 답변이 54.6%로 1위를 기록했다. ▲마시면 기분이 좋아져서(40.4%) ▲세상의 고뇌를 잊게 해줘서(29.0%) ▲맛있어서(20.3%) ▲언제나 곁에 있는 친구 같아서(17.7%)가 그 뒤를 따랐다.

최근 유행하는 과일맛 소주를 먹어본 직장인은 응답자의 87.5%로, 맛있었고 다음에 또 마시고 싶다는 의견이 52.2%였다.

특히 여성 직장인은 63.3%가 ‘맛있었고 다음에 또 마시고 싶다’고 한 반면, 남성 직장인은 ‘맛은 있었지만 금방 질려서 다음에 또 먹을 것 같지는 않다’는 사람들이 49.8%로 가장 많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