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SKT, 증강현실 영상통화 ‘콜라’ 출시
SKT, 증강현실 영상통화 ‘콜라’ 출시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8.04.02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SK텔레콤은 AR(증강현실) 영상통화를 즐길 수 있는 ‘콜라(callar)’를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SK텔레콤에 따르면 ‘콜라(callar)’는 전화를 건다는 의미의 ‘call’과 증강현실을 의미하는 ‘AR’의 합성어다. ‘콜라’ 이용자는 영상통화를 하면서 AR 기술이 적용된 35가지의 꾸밈 기능을 적용할 수 있다.

‘콜라’는 얼굴을 꾸밀 수 있는 기능도 제공한다. 이용자는 본인의 얼굴에 동물 귀, 머리띠 등을 합성할 수 있다. 또 눈의 크기, 턱 선, 피부 톤을 조정해 얼굴을 예쁘게 만들 수도 있다.

아울러 고화질 영상통화를 즐길 수 있다. ‘콜라’는 HD급 화질(1280*720 화소)의 영상통화를 제공한다. 기존에 스마트폰 제조사에서 제공하는 영상통화에 비해 해상도가 약 4배 높다.

더불어 ‘콜라’는 상대방 얼굴이 화면 전체에 나오고 본인의 얼굴은 상단에 작게 나타나는 기존의 통화 방식 외에 다양한 통화화면 배치 기능을 제공한다.

‘콜라’ 이용자는 상대방 얼굴이 나타나는 화면과 본인의 얼굴이 나타나는 화면을 반반씩 나눌 수 있다. 화면의 배치도 △상하 △좌우 △사선으로 선택할 수 있다.

영상통화 화면의 저장과 공유 기능도 담았다. 통화 중 화면 하단의 원형 버튼을 터치하면 된다. 짧게 터치하면 사진으로, 길게 터치하면 Gif(움짤)로 저장된다. 저장한 파일은 앱 내 기능을 통해 소셜미디어로 바로 공유할 수 있다.

‘콜라’는 ‘T전화’ 앱을 통해 모든 통신사의 고객이 이용할 수 있다. 기존 ‘T전화’ 이용자는 앱 업데이트를 통해 이용할 수 있으며 ‘T전화’를 이용하지 않는 고객은 ‘구글 플레이 스토어’ 혹은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후 사용할 수 있다.

이외에도 ‘콜라’는 아이폰과 안드로이드 운영체제 이용자 간 영상통화를 지원한다.

SK텔레콤은 ‘콜라’ 서비스를 오는 9월 30일까지 6개월간 데이터 소진 없이 이용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밖에 온라인 이벤트도 4월 5일부터 13일까지 진행한다. ‘T전화’ 내 배너를 통해 이벤트 페이지에 접속 후 ‘영상통화 걸기’ 버튼을 누르면 즉석에서 당첨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경품은 △빕스 2인 식사권(200명) △스타벅스 하트파이&음료 세트(2000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