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삼성전자, CES 2016서 스마트 TV 게임 대거 선봬
삼성전자, CES 2016서 스마트 TV 게임 대거 선봬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5.12.22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삼성전자는 내년 1월 6일부터 9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6에서 다양한 스마트 TV 게임을 공개한다고 22일 밝혔다.

43개국에서 서비스되는 삼성 스마트 TV 게임은 올해 1월(누적 다운로드 수 140만, 월 사용자 수 140만명)에서 지난달 말 기준(누적 다운로드 수 800만, 월 사용자 수 450만명)을 돌파했다.

‘스마트 TV 게임’에서 다운받는 다운로드형 게임과 콘솔 기기 없이 즐기는 스트리밍 게임을 제공하고 있는 삼성전자는 내년에는 전 세계 소비자들에게 한 차원 높은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더욱 강화된 게임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CES 2016에서는 ▲다운로드형 게임인 ‘리볼트3(Revolt3)’, ‘아스팔트8(Asphalt8)’ ▲스트리밍 게임 서비스 ‘플레이스테이션 나우(PlayStation Now)’를 통한 ‘어쌔신 크리드3(Assassin’s Creed Ⅲ)’, ‘배트맨 아캄 오리진(Batman Arkham Origins)’ 등 총 6종의 게임 서비스를 삼성 스마트 TV에서 처음으로 선보인다.

특히, 현재 63개의 게임이 제공되는 다운로드형 게임은 2016년형 스마트 TV에서는 100여개로 확대된다.

소비자들은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이는 게임 외에도 ▲리얼 풋볼(Real Football) ▲던전 헌터4(Dungeon Hunter 4) ▲디어 헌터(Deer Hunter) ▲이터니티 워리어스3(Eternity Warriors 3) 등 유명 게임을 가정에서 삼성 스마트TV로 손쉽게 다운 받아 즐길 수 있다.

아울러 해외에서 서비스되고 있는 삼성 스마트 TV의 스트리밍 게임은 올해 ‘플레이스테이션 나우(Playstation Now)’ 100여개, ‘게임플라이(GameFly)’ 50여개의 게임이 제공되던 것에서 큰 폭으로 증가해 내년에는 300여개의 ‘플레이스테이션 나우(PlayStation Now)’ 게임과 100여개의 ‘게임플라이(GameFly)’ 게임이 제공될 예정이다.

김영찬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상무는 “TV를 단순히 보는 기기를 넘어 엔터테인먼트 기기로 활용하고자 하는 소비자의 니즈가 증가하고 있다”며 “삼성 TV는 최적의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유명 게임 파트너들과의 파트너십을 확대하는 등 다양한 게임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