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국립중앙박물관, 설 연휴기간 설맞이 문화행사 개최
국립중앙박물관, 설 연휴기간 설맞이 문화행사 개최
  • 이지연 기자
  • 승인 2016.01.21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지연 기자] 국립중앙박물관(관장 김영나) 및 전국 12개 국립지방박물관에서는 설 연휴 기간 내내 문을 열어 전통공연과 민속놀이 체험, 그리고 가족영화 상영을 비롯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관람객들에게 제공한다고 21일 밝혔다.

국립중앙박물관에서는 오는 8일 열린마당에서 여성농악단 연희단팔산대의‘소문만복래’를 공연한다. 연희단팔산대는 2012년 여주엑스포 전통마당에서 공연한 이후 팔산대 열풍을 일으켰고, 그 해 10월 영국 템즈축제에 초청 받았으며 이태리 피렌체에서도‘세상 유일무이한 팀’이라는 극찬을 받은 바 있다.

전국 12개 국립지방박물관에서는 국립경주박물관이‘전통놀이 체험과 버블쇼’, 국립광주박물관이‘부적찍기 체험’, 국립전주박물관이‘설­대보름맞이 작은문화 축전’, 국립부여박물관이‘가훈 써주기’프로그램을 각각 준비한다.

또한, 국립공주박물관은‘사물놀이 체험’, 국립진주박물관은‘십이지신 탁본 체험’, 국립청주박물관은‘전통놀이 체험’, 국립대구박물관은‘공예체험과 민속공연’, 국립김해박물관은‘연하장 보내기와 참숯손난로 만들기’, 국립제주박물관은‘제주떡 만들기’,국립춘천박물관은‘강원서학회와 함께하는 입춘첩 쓰기’, 국립나주박물관은 ‘전통민속놀이’프로그램 등을 관람객들에게 제공한다.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로 즐길 수 있으며, 더 자세한 내용은 해당 박물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