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국립현대미술관, ‘문화가 있는 날’ 행사 개최
국립현대미술관, ‘문화가 있는 날’ 행사 개최
  • 이지연 기자
  • 승인 2016.01.22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관 ‘스케치하는 미술관’ 서울관 ‘필립가렐-찬란한 절망’

[한강타임즈 이지연 기자] 국립현대미술관(관장 바르토메우 마리)은 오는 27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다양한 문화행사를 개최하고 무료관람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과천관 로비에서는 ‘스케치하는 미술관’이 진행된다. 눈으로 보기만 하는 작품 감상에서 벗어나 직접 스케치해보는 시간으로 모든 관람객에게 드로잉북과 연필이 제공된다. 참여자들은 전시실에서 자유롭게 드로잉하며 작품의 아름다움을 발견하고 작가의 비밀에 한걸음 더 다가가는 시간을 갖게 될 것이다.

서울관에서는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필립가렐-찬란한 절망’ 전시연계 문화행사가 MMCA필름앤비디오, 미디어랩 공간 그리고 전시실 7에서 개최된다.

이 행사는 15세 이상의 문화소외대상을 위한 영화 ‘질투’와 ‘필립가렐-찬란한 절망’ 전시 관람이 진행된다. 이와 더불어 ‘큐레이터와의 만남’을 통해 전시와 영화에 대한 설명도 들을 수 있다.

국립현대미술관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에 전 국민을 대상으로 오후 9시까지 무료로 야간 개방한다. 자세한 정보는 국립현대미술관 홈페이지(http://www.mmca.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과천관 (02-2188-6000), 서울관 (02-3701-9500)으로 문의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