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네이버, ‘이미지 타임라인’ 서비스 선보인다
네이버, ‘이미지 타임라인’ 서비스 선보인다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6.05.27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네이버는 모바일에서 유명인의 생생한 고화질 현장 이미지들을 시간 순서에 따라 이벤트별로 묶어 제공하는 ‘이미지 타임라인’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7일 밝혔다.

네이버에 따르면 ‘이미지 타임라인’ 서비스는 이용자가 이미지를 통해 스토리까지 확인할 수 있도록 이미지가 갖는 정보로서의 가치를 보다 생생하고 명확히 전달하고자 마련됐다.

네이버는 선 적용 대상을 1000여 명의 셀럽들로 선정해 셀럽들의 방송, 콘서트, 공항 출국 등 스케쥴에 따라 관련 이미지가 생성되는 점을 파악해 이벤트 단위로 이미지를 묶어 시간 순대로 정보를 탐색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네이버는 딥러닝 기술을 활용, 각 셀럽들의 뉴스 기사에서 유의미한 이벤트와 이벤트를 설명하는 핵심 문장을 추출하고 클러스터링 과정을 거쳐 기사 내 유사 이미지들을 묶어 모바일 검색 결과에 제공한다.

특히, 셀럽들의 주요 팬 연령층인 10·20대 이용자가 데이터를 소비하고 생성하는 방식을 심층적으로 연구, 이번 ‘이미지 타임라인’ UI를 구성했다고 네이버는 설명했다.

김상범 네이버 박사는 “‘이미지 타임라인’ 서비스는 이용자가 이미지 검색 시, 검색 결과를 아래로 쭉 훑어보면서 정보를 얻거나 다른 정보에 대한 힌트를 얻는 경우가 많다는 점을 바탕으로 연구한 결과”라며 “멀티미디어형 정보를 보다 손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비전-언어 통합기술에 기반한 이미지 및 동영상 검색 강화를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