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LG전자, 美서 올레드 TV 알리기 나선다
LG전자, 美서 올레드 TV 알리기 나선다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6.08.02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LG전자는 최근 미국 베스트바이 400개 매장에 올레드 체험존을 설치했다고 2일 밝혔다.

LG전자에 따르면 올레드 체험존은 색재현율, 명암비, 응답속도 등 어려운 기술 용어들을 알기 쉽게 설명하고 올레드 TV와 기존 TV의 화질 차이를 소비자들이 직접 느끼게 해준다.

또 올레드 TV로 HDR 10, 돌비 비전(Dolby Vision™) 등 다양한 규격의 HDR(High Dynamic Range) 영상을 실제로 보여주면서 규격과 장르를 뛰어 넘는 압도적인 HDR 화질도 소개한다.

HDR는 화면의 어두운 부분과 밝은 부분을 보다 깊이 있게 표현하는 기술이다. LG 올레드 TV는 백라이트 없이 픽셀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기 때문에 완벽한 블랙부터 밝은 화면까지 나타내는 HDR에 최적화됐다.

한편, 미국 가전 유통업체 밸류 일렉트로닉스(Value Electronics)는 지난달 LG 시그니처(LG Signature) 올레드 TV(모델명: OLED65G6P)를 ‘최고 울트라HD TV(King of UHD TV)’에 선정했다.

이는 영상 전문가, 리뷰 전문가, 기자, 유통 관계자 등 80여 명으로 구성된 화질 전문가들이 후보 제품들에 점수를 매긴 결과이다.

평가단은 블랙 표현력, 명암비, 색정확도, 동작 표현, 시야각, 화질 균일성, HDR, 주간 가시성, 야간 가시성 등 9개 항목을 철저히 분석했고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는 9개 평가 항목 중 8개 항목에서 최고점을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다.

美 최대 일간지 USA투데이의 자회사이자 리뷰 전문매체인 리뷰드닷컴(Reviewed.com)은 LG 시그니처 올레드 TV에 10점 만점을 부여하며 TV 부문 1위에 올렸다.

美 유력 IT 전문매체 디지털 트렌드(Digital Trends)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TV에 대해 “지난해 선보인 울트라 올레드 TV를 보면서 완벽한 제품이라 생각했겠지만,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를 보면 생각이 또 바뀔 것”이라며 “이 제품은 지금껏 본 TV 중 최고”라고 평가했다.

조주완 LG전자 미국법인장 전무는 “소비자와 전문가 모두가 올레드 TV의 차원이 다른 화질과 디자인을 인정했다”며 “미국 소비자들에게 프리미엄의 진정한 가치를 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