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신한베트남은행, ANZ BANK 베트남 리테일 부문 인수
신한베트남은행, ANZ BANK 베트남 리테일 부문 인수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7.04.21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신한은행은 신한베트남은행이 ANZ BANK 베트남 리테일 부문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신한은행에 따르면 ANZ BANK 베트남은 베트남에서 성공적으로 안착한 외국계 은행 중 하나로, 최근 아시아지역에서 기업금융에 집중하고자 하는 ANZ그룹의 전략에 따라 리테일 부문 매각을 추진했고 리테일 부문을 강화하고자 하는 신한베트남은행의 니즈가 부합해 이번 딜이 성사됐다.

ANZ BANK 베트남 리테일 부문은 2016년 9월말 기준 수신 5억4700만불, 여신 1억6100만불, 카드회원 9만5000여명, 영업점 8개, 직원 289명으로 이뤄져 있다.

신한베트남은행은 1993년 베트남에 진출한 이후 2009년 법인전환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현지 영업을 진행해왔으며 현재 베트남 외국계 은행 중 가장 많은 18개 채널을 보유하고 있다.

신한베트남은행은 총자산 30억불, 카드회원16만명, 임직원 1300여명에 달하는 외국계 1위 수준의 은행으로 발돋움 하게 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베트남은행은 이번 인수로 신용카드, 방카슈랑스 등 상품 라인업이 강화돼 고객들에게 더 나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