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현대차, 상반기 매출액 47.1조..전년比 1.1% ↓
현대차, 상반기 매출액 47.1조..전년比 1.1% ↓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8.07.26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현대자동차는 올해 상반기까지 누계 실적은 △판매 224만1530대 △매출액 47조1484억원(자동차 36조2414억원, 금융 및 기타 10조9070억원) △영업이익 1조6321억원 △경상이익 2조547억원 △당기순이익 1조5424억원(비지배지분 포함)을 기록했다고 26일 밝혔다.

특히, 매출액의 경우 판매 증가와 금융부문 매출 확대에도 불구하고 달러화 대비 원화 강세와 주요 신흥국 통화 약세 등이 부담으로 작용하며 전년대비 1.1% 감소했다.

현대차 측은 코나와 싼타페 등 SUV를 중심으로 판매 모멘텀이 향상되고 인도와 러시아, 브라질 등 주요 신흥시장 판매가 호조를 보인데 힘입어 전체적인 판매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다만, 달러화 대비 원화 강세 등 비우호적인 환율 여건과 미국 등 주요시장 재고 안정화를 위한 전략적인 공장 가동률 하향 조정이 일시적인 고정비 부담으로 이어지며 수익성이 지난해 상반기 대비 하락했다고 덧붙였다.

현대차 관계자는 "글로벌 무역 갈등 확산 우려 등 하반기에도 불확실성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돼 시장 예측이 쉽지 않지만, 신형 싼타페 등 고객 선호도가 높은 SUV를 중심으로 판매 확대를 도모할 것"이라며 "최근 출범한 권역본부의 자율경영 체제를 기반으로 고객과 시장의 목소리에 보다 민첩하게 대응함으로써 점진적인 수익성 개선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