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용산구, 어린이 ‘유괴ㆍ성폭력’ 등 순회 안전교육
용산구, 어린이 ‘유괴ㆍ성폭력’ 등 순회 안전교육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3.08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오는 11일부터 9월30일까지 7개월 간 지역 내 초등학교, 유치원, 어린이집 57곳을 돌며 순회 안전교육을 벌인다.

유·아동의 재난 대응능력을 키우고 유괴, 성폭력, 미디어 중독 등을 예방하기 위한 것으로 한국생활안전연합 소속 전문 강사 7명이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체험 위주의 안전교육에 나선다.

앞서 지난달 구는 수요조사를 위해 초등학교, 유치원, 어린이집 157곳에 안내문을 보냈다.

용산구청 직장어린이집 원생들이 순회 안전교육을 받고 있다
용산구청 직장어린이집 원생들이 순회 안전교육을 받고 있다

이어 초등학고 11곳, 유치원 4곳, 어린이집 42곳에서 교육 신청서를 냈고 구가 일정을 맞췄다.

교육은 그림, 동영상, 모형 등 다양한 자료를 활용해 체험 위주로 교육을 진행하는 만큼 아이들 안전 습관 형성에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교육 내용은 생활·놀이·재난사고 대처부터 응급처치, 유괴·성폭력·미디어중독 예방까지 안전문화 전반을 아우른다.

지난해도 구는 같은 기간 초등학교, 유치원, 어린이집 62곳을 대상으로 안전교육을 진행한 바 있다.

참여인원은 5557명에 달하며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교육 내용은 성폭력 예방(30회)과 응급처치(11회) 분야가 가장 많았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안전사고는 늘 예상치 못한 곳에서 생긴다”며 “체험 위주 교육으로 아이들 재난 대응능력을 키우고 안전사고를 최소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