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문 대통령, 마지막 순방지 ‘캄보디아’ 도착
문 대통령, 마지막 순방지 ‘캄보디아’ 도착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3.14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말레이시아 방문을 모두 마치고 마지막 순방지인 감보디아에 도착한 것으로 전해졌다.

보도에 따르면 14일 문 대통령은 오후 2시40분(현지시각)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을 출발했다. 이어 2시간 후 캄보디아 프놈펜 국제공항에 무사히 도착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4일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에서 캄보디아로 향하는 공군1호기 탑승 전 손 흔들어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4일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에서 캄보디아로 향하는 공군1호기 탑승 전 손 흔들어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캄보디아는 문재인 대통령이 강조하고 있는 ‘신남방정책’ 핵심 국가 중 하나로 이번 방문에서 문 대통령은 양국 협력 관계를 더욱 공고히 다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날 문 대통령은 캄보디아에서 재외동포 100여명이 참석하는 간담회를 시작으로 순방 일정을 소화한다.

이후 대통령 숙소 내 만찬장에서 훈센 총리 부부와 친교만찬을 가질 예정이다.

당초 이날 문 대통령은 동포간담회 일정만 있었지만 만찬일정이 추가된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