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서울시, 비정규직 노동자 등 ‘휴가비’ 온라인 접수
서울시, 비정규직 노동자 등 ‘휴가비’ 온라인 접수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4.24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0명 대상... 5월16일~6월7일까지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서울시가 비정규직 노동자와 특수형태근로종사자 2000명에게 휴가비 일부를 지원하기 위해 접수를 받는다.

접수기간은 오는 5월16일부터 6월7일까지로 심사를 거쳐 6월까지 지원대상자를 선정한다.

올해 처음으로 시행하는 이번 사업은 비교적 휴가 여건이 열악한 노동자들에게 여가 활동의 기회를 제공해 누구나 여가를 즐길 수 있는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한 취지다.

또한 시는 국내여행을 계획하고 관련 상품을 구매하도록 함으로써 국내여행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이라는 기대다.

한편 온라인 접수 시 참여 자격 확인을 위해 △거주지 확인을 위한 주민등록초본 △근로 형태 확인을 위한 재직증명서(특수형태근로종사자의 경우 위탁/도급/용역계약서) △소득확인을 위한 국세청 소득금액증명원 등 세 가지 증빙 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지원 대상자로 선정된 본인이 15만원을 가상 계좌로 입금하면 서울시가 25만원을 추가로 입금해 총 40만원 상당의 포인트를 여행 경비로 사용할 수 있다.

적립된 포인트는 전용 온라인몰에서만 사용이 가능하며 국내 여행과 관련된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사용기한은 7월초부터 올해 11월 20일까지이다.

전용 온라인몰에는 항공권과 숙박 및 체험‧입장권, 렌터카 이용권 등 국내 여행과 관련된 다양한 상품이 게시될 예정이다.

참여가 가능한 노동자는 공고일 현재 서울시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월평균 소득 200만원 미만의 비정규직 노동자 또는 특수형태근로종사자이다.

시는 이번 사업에 산업재해보상보험법 특례조항에 규정된 9개 직종의 특수형태근로종사자를 참여 대상자에 포함시켰다.

자세한 세부 내용은 다산콜센터(02-120)와 서울관광재단(02-3788-8115~6)을 통한 유선 문의가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