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여자화장실 들어가 옆칸 훔쳐 본 현직 경찰관 체포
여자화장실 들어가 옆칸 훔쳐 본 현직 경찰관 체포
  • 김영호 기자
  • 승인 2019.05.17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호 기자] 부산에서 현직 경찰관이 여자화장실에 몰래 들어가 옆 칸을 훔쳐 본 혐의로 체포됐다.

부산 북부경찰서는 17일 모 경찰서 소속 A(47) 경위를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경위는 이날 오전 2시 30분께 술을 마신 상태로 부산 북구의 한 노래방 여자화장실에 들어가 변기를 밟고 올라간 뒤 옆칸에 있던 여성을 몰래 쳐다 본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경위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경위는 경찰조사에서 "술에 만취해 일행을 찾기 위해 화장실에 갔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