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MLB] 류현진, 31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빅리그 ‘ERA 1위’
[MLB] 류현진, 31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빅리그 ‘ERA 1위’
  • 강우혁 기자
  • 승인 2019.05.20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류현진(LA 다저스)이 드디어 메이저리그까지 정복했다.

31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을 달리며 빅리그 평균자책점 전체 1위에 등극한 류현진은 시즌 6승으로 내셔널리그 다승 선두를 질주했다.

류현진은 20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의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벌어진 2019 메이저리그(MLB) 신시내티 레즈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등판해 7이닝 동안 5피안타 1볼넷 5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사진 = 다저스 공식 트위터
사진 = 다저스 공식 트위터

이날 팀이 신시내티를 8-3으로 꺽으며 류현진은 시즌 6승을 챙겼고, 올 시즌 원정경기 첫 승도 신고했다.

특히, 31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을 이어간 류현진은 시즌 평균자책점을 1.72에서 1.52로 끌어내리며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부문 1위에 이름을 올렸다.

5월 들어 4경기에서 3승과 함께 32이닝 1실점을 기록한 류현진은 ‘이주의 선수’에 이어 ‘이달의 투수’도 노릴 수 있게 됐다.

한편, 다저스 타선은 2회와 3회 1점씩을 내고 7회 벨린저의 투런홈런과 8회 포수 마틴의 솔로포로 류현진의 어깨를 가볍게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