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메시·판 다이크 등 3명 ‘UEFA 올해의 선수상’ 최종 후보 올라
메시·판 다이크 등 3명 ‘UEFA 올해의 선수상’ 최종 후보 올라
  • 강우혁 기자
  • 승인 2019.08.16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2018~2019 UEFA 올해의 선수상은 리오넬 메시(FC바르셀로나)와 버질 판 다이크(리버풀) 등 3명이 각축을 벌이게 됐다.

UEFA는 16일(한국시간) 메시와 판 다이크,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최종 후보로 뽑혔다고 발표했다.

3명 중 메시의 수상 가능성이 가장 높다. 지난 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와 스페인 슈퍼컵 우승을 차지한 메시는 34경기에 출전해 36골 15도움을 기록했다.

사진 = FC 바르셀로나 공식 트위터
사진 = FC 바르셀로나 공식 트위터

이밖에 리버풀의 쳄피언스리고 우승을 이끈 판 다이크는 수비수로서 최초로 수상의 영광을 안을수 있을지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