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에스컬레이터 화재’ 9호선 양천향교역 1시간여 만에 운행 재개
‘에스컬레이터 화재’ 9호선 양천향교역 1시간여 만에 운행 재개
  • 김영호 기자
  • 승인 2019.08.26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호 기자] 26일 오전 7시 17분께 서울 지하철 9호선에서 화재가 발생 승강장에 연기가 유입돼 1시간 가량 무정차 운행하던 해당 구간이 1시간여 만에 운행을 재개했다.

강서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15분께 서울 강서구 양천향교역 에스컬레이터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가 접수돼 소방이 출동했다. 불은 발생 약 20분 뒤인 오전 7시39분에 완진됐으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이 사고로 에스컬레이터에서 연기가 발생, 일부 연기가 9호선 승강장으로 유입됐다. 이에 역사 안에 있는 사람들이 대피하고, 소방 당국이 출입을 통제했다.

9호선 열차는 오전 7시30분부터 양천향교역 무정차 운행을 하다 오전 8시36분을 기점으로 정상운행에 돌입했다.

소방 관계자는 "처음에 에스컬레이터 고장으로 운행을 중지했다고 한다. 그런데 고장 난 상태에서 화재가 난 것으로 보인다"며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규모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