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검찰, ‘사모펀드 의혹’ 조국 5촌 조카 인천 공항서 긴급체포
검찰, ‘사모펀드 의혹’ 조국 5촌 조카 인천 공항서 긴급체포
  • 한동규 기자
  • 승인 2019.09.14 11:3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한동규 기자] 검찰이 이른바 ‘조국 가족펀드’ 의혹과 관련된 핵심 인물로 지목된 조국(54) 법무부 장관의 5촌 조카 조모씨를 14일 긴급체포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부장검사 고형곤)는 14일 해외에 체류 중이던 조 장관의 5촌 조카 조모씨를 특정경제가중처벌법상 위반(횡령) 등 혐의로 인천공항에서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조씨를 상대로 사모펀드와 관련한 여러 의혹을 조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조씨는 조 장관 가족이 투자한 사모펀드 실소유주라는 의혹을 받고 있다. 조씨는 조 장관이 후보자에 임명되고 필리핀으로 출국한 뒤 행방이 묘연한 상태였다.

이에 검찰은 사모펀드 의혹 '주범'으로 지목된 조씨 신병 확보에 주력해왔고, 해외에 있는 조씨 행방을 확인해 긴급체포한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