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국과수 설리 부검 종료 ‘타살 혐의 없음’ 결론.. 약물 반응·정밀 소견 결과 추후 공개
국과수 설리 부검 종료 ‘타살 혐의 없음’ 결론.. 약물 반응·정밀 소견 결과 추후 공개
  • 한동규 기자
  • 승인 2019.10.16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한동규 기자] 경찰이 16일 가수 겸 배우 설리(25·최진리)를 부검한 국립과학수사연구원으로부터 ‘외력이나 타살 혐의점 없음’이라는 구두 소견을 받았다. 부검은 이날 오전 9시부터 이뤄졌다.

경기 성남수정경찰서는 설리의 사망 원인과 사망 시각 등을 밝히기 위해 전날 오후 부검 영장을 신청했다. 영장이 발부돼 이날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 이러한 소견을 전달 받았다.

가수 겸 배우 설리(25.최진리)가 숨진채 발견된 14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자택에서 경찰이 현장을 통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가수 겸 배우 설리(25.최진리)가 숨진채 발견된 14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자택에서 경찰이 현장을 통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경찰은 국과수 구두 소견과 사건 현장에서 범죄 혐의점이 발견되지 않은 점, 평소 우울증 증세를 보였다는 주변 지인들의 진술을 토대로 설리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약물 반응 결과 등 정밀 소견을 받을 때까지는 다소 시일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앞서 설리는 14일 오후 3시21분께 성남시 수정구 심곡동의 전원주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현장에서는 설리가 평소의 심경을 적은 자필 메모가 나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