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여중생 폭행 영상까지 찍은 뒤 피해자 부모에 "아줌마 나대지말어".. 사탄도 울고 갈 무개념 여고생들
여중생 폭행 영상까지 찍은 뒤 피해자 부모에 "아줌마 나대지말어".. 사탄도 울고 갈 무개념 여고생들
  • 김영호 기자
  • 승인 2019.10.21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호 기자] 전북 익산에서 여고생 2명이 중학생 1명을 폭행하는 영상이 온라인에 퍼지면서 공분을 사고 있다.

20일 페이스북 '익산 싹 다말해' 게시판에 따르면 '최근 익산에서 일어난 여중생 집단폭행 사건'이라는 제목으로 1분 30초 분량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 영상에는 고등학생으로 추정되는 여학생 2명이 여중생의 무릎을 꿇리고 욕설과 함께 수차례 뺨을 때리는 장면이 담겨 있었다. 이 같은 폭행은 2시간에 걸쳐 이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페이스북 '익산 싹 다말해' 게시판에 올라온 '최근 익산에서 일어난 여중생 집단폭행 사건' 게시글 캡쳐 화면.
20일 페이스북 '익산 싹 다말해' 게시판에 올라온 '최근 익산에서 일어난 여중생 집단폭행 사건' 게시글 캡쳐 화면.

가해 학생은 2명은 고등학교 1학년(17)이며 맞는 학생은 중학교 3학년(16)인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영상은 폭행 현장에서 일행 가운데 한 명이 찍은 다음 주변 친구들에게 공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게시판 글에 따르면 가해학생들은 피해학생 어머니에게도 "아줌마 나대지말어" 꼽으면 남부(익산터미널 인근)으로 와라"라고 말했다.

게시판 관리자는 "영상 속 피해 학생과 부모로부터 이번 사건을 널리 알려달라는 연락을 받았다"면서 "사탄도 한 수 배우고 갈 무개념"이라며, "피해 학생은 무서워 집 밖에도 나오지 못하고 상태"라며 "현재 경찰서에 사건을 접수해 조사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번 폭행 사건은 지난 9일 익산시 모현동의 한 교회 인근에서 벌어진 것으로, 피해 학생은 이튿날인 10일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