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등굣길 참사’ 고등학교 통학버스 신호위반 전복.. 고3 학생 1명 사망
‘등굣길 참사’ 고등학교 통학버스 신호위반 전복.. 고3 학생 1명 사망
  • 김영호 기자
  • 승인 2019.10.25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호 기자] 고등학교 통학버스가 신호위반으로 맞은편 승용차를 들이받아 교통사고를 내 수능을 앞둔 고등학생 1명이 사망하고 16명이 중경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25일 송파경찰서와 소방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24분께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오륜사거리에서 25인승 고등학생 통학버스가 3시 방향 우측 도로에서 진행하던 에쿠스 차량을 들이받았다.

25일 오전 7시24분께 서울 송파구 방이동에서 고등학교 통학버스가 승용차와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버스에 타고 있던 운전자와 학생 등 모두 12명이 병원으로 옮겨졌다. 학생 2명은 중상을 입은 것으로 파악됐다. (사진=소방청 웹하드 영상 갈무리)
25일 오전 7시24분께 서울 송파구 방이동에서 고등학교 통학버스가 승용차와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버스에 타고 있던 운전자와 학생 등 모두 12명이 병원으로 옮겨졌다. 학생 2명은 중상을 입은 것으로 파악됐다. (사진=소방청 웹하드 영상 갈무리)

통학버스는 충돌을 피하려다 맞은 편에서 신호 대기 중이던 쏘렌토 차량 1대도 들이받고 전복됐다.

이 사고로 통학버스에 타고 있던 학생 12명이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다. 그중 해당 고교 3학년생 A(18)군은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또 다른 1명도 중상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사고가 발생한 교차로 CCTV를 통해 통학버스 기사 정모(47)씨가 신호위반으로 직진한 사실을 확인,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사·치상 혐의로 정씨를 입건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