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동구, 기초생활보장 탈락가구 ‘방문모니터링단’ 운영
강동구, 기초생활보장 탈락가구 ‘방문모니터링단’ 운영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10.28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11월부터 기초생활보장 탈락가구를 직접 방문해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초생활보장 탈락가구 방문모니터링단’을 운영한다.

관내 동 주민 대표 20명이 소외된 빈곤위기가구를 직접 찾아내고 그들에게 필요한 복지서비스를 연계하면서 복지사각지대 제로 시대를 만들어 가겠다는 방침이다.

강동구청사 전경
강동구청사 전경

이번 방문모니터링단은 복지 지원 기준에 적합하지 않아 기초생활보장 대상자가 될 수 없지만 빈곤 위기에 처한 가구를 찾아내는 것이다.

주요 업무는 ▲복지서비스 욕구조사 ▲복지서비스 연계 자원 파악 ▲맞춤형 복지제도 안내 역할을 맡게 된다.

이를 통해, 단순 지원이 필요한 가구는 나눔가게 사업 참여 점포의 물품 지원 및 반찬나눔, 도시락 지원 등 지역내 복지서비스를 연결해준다.

또한 조금 더 복합적인 문제를 가진 위기가구는 통합사례 관리대상자로 선정,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그들을 위한 다각적인 방안을 제시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방문모니터링단 운영으로 주민 간 돌봄관계망을 구축하고 지역 네트워크를 촘촘히 하여 복지 사각지대가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강동구청 사회복지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