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신한카드, ‘아마존’과 3년간 장기 협력 플랜 추진한다
신한카드, ‘아마존’과 3년간 장기 협력 플랜 추진한다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9.11.07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신한카드가 글로벌 최대 온라인 쇼핑몰 Amazon.com(이하 아마존)과 긴밀한 관계를 구축한다.

신한카드는 아마존과 함께 주요 쇼핑 행사와 연계된 다양한 해외직구 마케팅을 진행하는 등 양사 공동 고객에게 차별적 혜택을 제공키 위해 향후 3년간 다양한 영역에서 장기 협력 플랜을 추진키로 했다고 7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플랫폼의 연결과 확장 전략하에 2년간 아마존과 다양한 협력을 진행, 이를 바탕으로 국내 최초로 장기 협력 관계를 구축하게 됐다.

아울러 이번 장기 협력관계 구축을 기념해 다가오는 블랙프라이데이 시즌(11월 15일 부터)에 해외직구를 이용하는 고객을 위해 아마존과 빅이벤트를 진행키로 했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은 “2017년 6월 아마존과 제휴를 체결한 신한금융그룹과 아마존의 디지털 혁신 전략 하에 블랙프라이데이 마케팅 등에서 긴밀히 협력했다”며 “앞으로도 해외직구 고객이 차별적 혜택을 편리하게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영역에서 지속적 협력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주요뉴스